제비

세걸 2018.08.08 22:10 조회 수 : 330

 

수정됨_swallow-3585559_1920.jpg

  제비하면 무엇이 가장 떠올릴가요? 강남에 갔던 제비가 봄만 되면 살던곳을 잊지 않고 돌아옵니다. 제비는 벌레를 많이 잡아 먹기때문에 벌레들이 살수 없는 겨울철에는 먹을것이 없어서 남방으로 가서 월동을 하게됩니다. 매년 봄이 되면 살던곳으로 돌아오고 항상 집을 짓던데 다시 짓거나 보수해서 새끼들을 키웁니다.

수정됨_swallows-176140_1920.jpg

 

  제비들은 참새와 달리 인간과의 특별한 관계를 가지고 있죠. 벌래만을 잡아먹고 곡식을 먹거나 해를 주지 않습니다. 이때문인지 사람들은 제비를 잡아먹거나 해치는 일이 없습니다. 미국이나 해외에서 처럼 야생동물을 해치거나 양식으로 하지 않으니 야생동물들도 사람을 두려워 하지 않고 이웃처럼 지내죠. 하지만 전쟁이나 빈곤으로 인한 지역에서는 유일하게도 제비만이 인간과 제일 가까이 합니다.  한해는 비가 많이 와서 처마밑에 재비집이 무너지며 새끼들이 바닥에 떨어졌는데 아버지가 널판지를 처마밑에 고정해주고 새끼들을 올려놓으니 제비들이 다시 보수해서 그 둥지에서 새끼들을 다 키웠냈습니다. 만약 다른 야생동물들이라면 사람손탄 곳은 둥지를 버리고 떠나버리죠.

  제비들은 인간이 사는 처마밑에 혹은 문열려있는 집안 천장에 혹은 수직으로 된 모래벽에 집을 파서 번식을 합니다. 기와집 초가집일때에는 제비들이 많이 찾아오는데 벽돌집이 들어오게 되면서 제비들이 더이상 집을 지을수 없게됩니다. 집 짓기가 힘들고 비가오면 금방 무너지게 되죠.

 

 

 

1.jpg

 

2.jpg

 

3.jpg

 

4.jpg

 

  또한가지 신기한것은 제비는 한 영역에서 한쌍이 거주하며 한집이라도 건물이 두개 있으면 두쌍이 거주합니다. 한건물도 실내 실외 각각 한쌍씩 서식합니다. 정확한 데이터는 없지만 사람이 살지 않은 건물은 제비도 살지 않습니다.

 

 

 

20170807_141001.jpg

  [마을을 개발하면서 모든 집이 허물어지자 집을 지을곳이 없는 제비들은 이런 물이 흘러들지 않은곳을 찾아서 굴을 팜]

 

 

20170823_130904.jpg

 

  밤만 되면 아파트 단지에서 부엉이 한마리가 제비들을 사냥합니다. 제비들이 새끼들을 다 키우고 밤에 잘때에는 사람 있는곳으로 모이니까 제비를 사냥하는 부엉이가 찾아온것입니다. 제비가 집이 없으니 숨을곳이 없고 당하는수밖에 없습니다. 전에는 절대로 볼수 없는 현상이죠. 사람들이 야생동물을 사냥하지 않으면서 사람에 대한 두려움이 사라지고 사람들이 사는곳으로 영역을 확장하고 있음을 알수가 있습니다. 제비는 몇천년동안 사람과 가까이 하면서 자신들을 해치지 않는것을 발견하였고 사람과 가까이 하면 천적으로 부터 멀리할수 있을것 같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사람 사는곳에 집을 지을수가 없죠. 그러자 새끼들을 다 키우고 나면 항상 사람사는곳으로 집결합니다. 흥부와 제비 이야기가 있지만 사람과 제비는 설명할수가 없는 특별한 관계인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 2017 여름 file 세걸 2019.02.25 269
7 치치하얼시 조선족중학교 [2009년] file 세걸 2018.09.28 468
6 남쪽 동네 명성마을 file 세걸 2018.09.28 317
» 제비 file 세걸 2018.08.08 330
4 상쾌한 아침 file 세걸 2018.05.07 387
3 선명마을 file 세걸 2018.04.24 292
2 동네의 기억 file 세걸 2018.03.31 163
1 2009 선명마을 file 세걸 2017.09.19 466

우리마을



XE Login